로드 중

녹유기와

미상통일신라 7~8세기

국립경주박물관

국립경주박물관
경주시, 대한민국

녹유綠釉는 토기 표면에 바르는 유약의 하나로, 잿물이나 규산硅酸에 연단鉛丹을 넣고 발색제로 철을 섞어 만든다. 녹유기와가 출토된 곳은 월성, 월지 등 궁궐이나 사천왕사 터四天王寺址, 감은사 터感恩寺址 등 나라에서 건립한 대형 사찰인 성전사원成典寺院과 같이 중요 건축물에 한정하여 사용하였음을 알 수 있다. 두 겹의 꽃잎을 가진 연꽃무늬는 통일신라 수막새를 대표하는 무늬이다.

간략히 보기자세히 알아보기
  • 제목: 녹유기와
  • 제작자: 미상
  • 제작연도: 통일신라 7~8세기
  • 위치: 대한민국 경상북도 경주시 인왕동 월지
  • 작품유형: 건축
  • 권리: Gyeongju National Museum
  • 재료: D 14.7cm

추천

찾아보기
주변
프로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