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 중

무명 타래버선

20세기 초

국립고궁박물관

국립고궁박물관
서울, 대한민국

버선은 발에 신는 것이다. 이 유물은 백색 무명에 솜을 두어 촘촘히 누빈 버선으로 ‘오목이’, ‘오목버선’이라고도 한다. 회목 뒤쪽에는 남색끈을 달아 앞으로 돌려 매어 벗겨지는 것을 방지하였다. 버선코에는 홍색실로 만든 삭모(槊毛)를 달았으며 앞부리에는 사뜨기로 장식하였다.

간략히 보기자세히 알아보기
  • 제목: 무명 타래버선
  • 제작연도: 20세기 초
  • 권리: 국립고궁박물관
  • 재료: 의상

추천

찾아보기
주변
프로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