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 중

사모

작자미상한국/조선

국립민속박물관

국립민속박물관

고려 후기부터 조선 후기까지 관리의 상복(常服)에 쓰던 관모이다. 형태는 모부(部)와 양 날개가 달린 각
부(角部)로 구성되는데, 뒤가 높고 앞이 낮은 2단 모정부를 이루었다. 겉면은 죽사(竹絲)와 말총으로 짜고
그 위를 사(紗)로 씌웠다. 조선 전기에 모체가 낮고 양 날개가 아래로 늘어진 연각이었던 것이 조선 중기에
는 모체가 높고 양각도 평직으로 넓어졌다. 조선 후기에는 모체가 낮아지면서 양각의 길이도 짧아지고 모양
도 굽어졌다.

간략히 보기자세히 알아보기

세부정보

  • 제목: 사모
  • 제작자: 작자미상
  • 제작연도: 한국/조선
  • 위치: Korea
  • 작품유형: 의/관모/모/사모
  • 재료:

추천

Google 번역
찾아보기
주변
프로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