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 중

수레

미상신라 5세기

국립경주박물관

국립경주박물관

1973년 경주 미추왕릉지구 발굴조사 때 계림로 25호 독널무덤[甕棺墓]에서 출토되었다. 무덤은 큰 항아리와 작은 항아리 두 개를 맞붙인 이음식독널[合口式甕棺]이다. 수레는 바퀴와 차체, 끌채 등이 매우 사실적으로 표현되어 있다. 살이 촘촘한 바퀴는 중앙에 차축을 끼우기 위한 구멍이 있다. 차체는 양옆과 뒤쪽을 판으로 막았고, 판에 장식띠를 덧대고 못을 박은 모습이 매우 정교하며, 차체 바닥에는 차축을 연결하기 위한 구멍이 뚫려있다. 차체 양옆에서 길게 뻗어 나온 끌채는 부러져서 원래 모습을 알 수 없다. 이러한 판으로 막은 형태의 수레는 짐을 운반하기 위한 것이라기보다 사람을 태우기 위한 수레일 가능성이 높다. 따라서 이 토기는 무덤 주인공의 영혼을 사후세계로 인도하기 위해 장송의례용으로 제작된 것으로 여겨진다. 한편 이 토기는 고구려 고분벽화에서 보이는 소가 수레를 끄는 그림이나, 『양서梁書』 신라전新羅傳의 수레기록, 신라의 도로유구에서 확인되는 수레바퀴 흔적 등과 관련하여 당시 실제로 사용된 수레를 복원하는 데 중요한 자료이다.

간략히 보기자세히 알아보기

세부정보

  • 제목: 수레
  • 제작자: 미상
  • 제작연도: 신라 5세기
  • 위치: 대한민국 경상북도 경주시 계림로 25호 무덤
  • 작품유형: 토기
  • 권리: Gyeongju National Museum
  • 재료: 길이 12.8cm

추천

Google 번역
찾아보기
주변
프로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