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 중

심의와 복건

미상1699-1782

단국대학교 석주선기념박물관

단국대학교 석주선기념박물관

이익정(1699-1782)의 무덤에서 출토된 심의이다. 이 유물은 공단으로 된 홑옷으로 수의로 가장 겉에 입혀져 있었다. 심의는 고대 중국에서 비롯된 옷으로 우리나라에서는 유학자들이 복건(幅巾)과 대대(大帶), 채조(采絛)와 함께 착용하였다. 무늬없는 흰색 비단에 검은 선을 두른 심의는 의(衣)와 상(裳)이 연결되어 하늘과 땅을 상징하였으며 12폭으로 이루어진 상(裳)은 1년 12달을 상징한 것이다. 선을 두른 것은 부모에 대한 효도와 공경을 뜻한다.

간략히 보기자세히 알아보기

세부정보

  • 제목: 심의와 복건
  • 제작자: 미상
  • 날짜: 1699-1782
  • 크기: w238 x h145 cm
  • 작품유형: 복식
  • 권리: Seok Juseon Memorial Museum, Dankook University

추천

Google 번역
찾아보기
주변
프로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