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 중

여자 배자

Choi Ji Hyung2011

재단법인 아름지기

재단법인 아름지기

이번 작업을 통해 전통배자를 접하면서 그 착용방식과 기능에 있어 현대 의복의 베스트(vest)와 통한다는 점이 상당히 흥미로웠다. 이에 전통배자의 조형미는 손상시키지 않으면서 소재와 디자인에 있어 현대적인 요소를 더함으로써 현대인의 일상생활에 유용하게 매치될 수 있는 배자를 만들고자 하였다. 그 작업에 있어 첫 번째로 떠오른 것은 소재에 있어서의 현대화이다. 먼저, 소가죽의 일종인 슈렁큰 레더(Shrunken leather: 수축가공 소가죽)를 사용하고 안감으로는 본견 양단을 사용하여 이질적인 소재의 대비에서 보여주는 파격의 멋을 제시하였다. 다소 거칠어 보이는 느낌의 소가죽과 푸른빛이 곱게 빛나는 안감의 조화에서 전통과 현대의 패브릭 사이의 대조적인 화합을 보여주며, 기본 몸 판이 지니는 흑백 색감의 대비 역시 상당히 모던한 감각을 자아낸다. 또한, 세대와 지역을 초월하여 현대인의 의복 소재로 사랑 받는 데님을 이용하여 젊은 감각으로 재창조된 배자의 진화된 모습을 보여주고자 하였다. 이 역시, 선명한 채도의 노란색과 진달래 빛의 본견양단 안감을 워싱된 데님 이면에 사용함으로써, 이질적인 소재 간에 드러나는 조화의 멋을 보여주었다. 안감의
노란색으로 제작된 단추의 모습과 재봉선의 형태를 재치 있게 표현함 점에서 위트가 살아있는 작품으로, 같이 선보인 라이더 형태의 배자와 더불어 실생활에 쉽게 매치될 수 있는 유연함을 갖추었다.

간략히 보기자세히 알아보기

세부정보

  • 제목: 여자 배자
  • 제작자: 최지형
  • 제작연도: 2011
  • 만든 위치: 한국, 서울
  • 출처: 우리 옷-배자, 재단법인 아름지기
  • 작품유형: 배자
  • Photographer: 이종근
  • 권리: 재단법인 아름지기
  • 재료:가죽, 실크

추천

Google 번역
찾아보기
주변
프로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