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 중

영친왕비 규

20세기 초

국립고궁박물관

국립고궁박물관

적의(翟衣) 차림을 할 때 손에 쥐는 옥판이다. 천자로부터 받은 땅[토(土)]을 재고 다스린다 하여 붙여진 명칭이다. 전체적으로 세로로 긴 형태이며 위가 뾰족하고[섬수(剡首)] 아래는 네모진 오각형 옥판으로, 위가 산형山形으로 둥근 것도 있다. 손으로 잡는 아랫부분은 비단으로 만든 싸개[감이(甘伊)]로 감쌌다. 사용하지 않을 때에는 별도의 전용 주머니에 넣어 보관한다. 황후와 황태자비의 규에는 곡식무늬(穀紋)가 새겨져 있다. 주머니의 색은 황후가 황색, 왕비 · 왕세자빈 · 왕세손빈이 홍색이다. 옥규를 잡을 때에는 왼손을 위로, 오른손을 아래로 쥔다.

간략히 보기자세히 알아보기

세부정보

  • 제목: 영친왕비 규
  • 제작연도: 20세기 초
  • 권리: 국립고궁박물관
  • 재료: 의상

추천

Google 번역
찾아보기
주변
프로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