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 중

영친왕비 도금매죽잠

20세기 초

국립고궁박물관

국립고궁박물관

매죽잠은 매화와 대나무 잎을 주요 문양으로 사용한 비녀이다. 이 매죽잠은 비녀머리의 아랫면에 대나무 마디를 음각하고 마디부분은 파란으로 입혀 두드러지게 표현하였다. 죽절 사이사이에는 연판(蓮瓣), 대나무, 매화, 불로초가 음각되어 있다. 비녀머리 좌우 양옆에는 대나무 잎을 3개 표현하고 파란[법랑(琺瑯)]을 입혔으며 비녀머리 위에는 중앙에 겹으로 장식된 매화를 배치하고 그 위아래에는 영지와 대나무 잎을 2개씩 놓았다.

간략히 보기자세히 알아보기

세부정보

  • 제목: 영친왕비 도금매죽잠
  • 제작연도: 20세기 초
  • 권리: 국립고궁박물관
  • 재료: 장신구

추천

Google 번역
찾아보기
주변
프로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