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 중

영친왕비 도금후봉잠

20세기 초

국립고궁박물관

국립고궁박물관

봉잠(鳳簪)은 비녀 머리를 봉황의 모양으로 만든 것이다. 이 후봉잠은 기다란 동체(胴體)의 끝인 비녀머리의 좌우와 끝에 6엽의 화판을 놓고 꽃잎은 비취모로 장식한 다음 비녀머리의 좌우에는 청파리를, 비녀머리 끝에는 홍파리를 물린 다음 그 위에 날개를 펴고 앉은 봉황이 얹어져 있다. 봉황과 꽂이방향이 직각이 되게 하여 대수(大首)를 행할 때 하단 머리둘레를 둥글게 말아 올린 좌우에 가로로 꽂아 얼굴 양쪽에서 봉황이 앞을 향하도록 꽂았다.

간략히 보기자세히 알아보기

세부정보

  • 제목: 영친왕비 도금후봉잠
  • 제작연도: 20세기 초
  • 권리: 국립고궁박물관
  • 재료: 장신구

추천

Google 번역
찾아보기
주변
프로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