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 중

영친왕비 백말

20세기 초

국립고궁박물관

국립고궁박물관

발에 신는 것이다. 평상시에는 백색 버선을 신으며 겨울에는 솜을 넣어 만든 버선을 신기도 한다. 형태에 따라 곧은버선과 누인버선, 만드는 방법에 따라서 홑버선 · 겹버선 · 솜버선 · 누비버선 등으로 구분된다. 이 유물은 솜버선으로 다른 버선에 비해 크기가 약간 작다.

간략히 보기자세히 알아보기

세부정보

  • 제목: 영친왕비 백말
  • 제작연도: 20세기 초
  • 권리: 국립고궁박물관
  • 재료: 의상

추천

Google 번역
찾아보기
주변
프로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