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 중

영친왕비 별문생고사 반회장저고리

20세기 초

국립고궁박물관

국립고궁박물관

깃과 고름, 끝동에만 다른 색의 천을 댄 반회장저고리이다. 이 저고리의 겉감은 원수문, 표주박과 넝쿨이 시문된 별문생고사(別紋生庫紗)를 사용했다. 깃과 동정에는 동일한 옷감이나 색상만 다른 자주색 생고사로 했다. 안고름은 진분홍색 명주이다. 동정에는 심을 넣지 않고 바느질 하였다. 등솔의 겉감과 안감은 오른쪽으로 향하고 소매는 가름솔로 연결하였다. 고름의 솔기 방향은 모두 아래를 향한다. 겉깃과 안깃 모두 동그래깃 형태이다.

간략히 보기자세히 알아보기

세부정보

  • 제목: 영친왕비 별문생고사 반회장저고리
  • 제작연도: 20세기 초
  • 권리: 국립고궁박물관
  • 재료: 의상

추천

Google 번역
찾아보기
주변
프로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