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 중

영친왕비 산호꽂이

20세기 초

국립고궁박물관

국립고궁박물관

홍산호(紅珊瑚)의 자연스럽게 구부러진 모양을 그대로 살려 만든 산호꽂이로 꽂이 끝이 귀이개 모양으로 되어 있는 것이 특징이다. 영친왕비 〈패물 표찰〉에는 "산호귀우개"라 적혀 있다. 꽂이는 비녀와 형태는 비슷하나 장식 부분이 비교적 크고 길이는 짧은 편이다. 머리에 꽂아 장식하는 용도이지만 귀이개 · 빗치개 등의 실용성을 겸한 것도 있다.

간략히 보기자세히 알아보기

세부정보

  • 제목: 영친왕비 산호꽂이
  • 제작연도: 20세기 초
  • 권리: 국립고궁박물관
  • 재료: 장신구

추천

Google 번역
찾아보기
주변
프로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