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 중

영친왕비 청말

20세기 초

국립고궁박물관

국립고궁박물관

적의(翟衣) 차림에 갖추어 신는 버선이다. 말은 버선의 발과 목 부분이 통으로 재단된 것과 따로 재단된 것 두 종류가 있다. 회목 옆이나 부리 뒤쪽에 끈[계(繫), 기(綦)]을 달아 고정하기도 한다. 버선의 색은 황후 · 황태자비는 청색이고, 왕비는 적색이며, 왕세자빈과 왕세손빈은 흑색이다.

간략히 보기자세히 알아보기

세부정보

  • 제목: 영친왕비 청말
  • 제작연도: 20세기 초
  • 권리: 국립고궁박물관
  • 재료: 의상

추천

Google 번역
찾아보기
주변
프로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