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 중

영친왕 익선관

20세기 초

국립고궁박물관

국립고궁박물관

영친왕의 익선관이다. 조선시대 왕과 왕위 계승자, 대한제국 황제와 황위 계승자가 평소 집무를 볼 때 곤룡포를 입고 갖추어 쓰는 관모이다. 머리를 덮는 모체(體)가 2단으로 되어 있고, 관모의 뒤에 날개를 닮은 형태의 각(角) 2개가 위를 향하도록 부착되어 있다.

간략히 보기자세히 알아보기

세부정보

  • 제목: 영친왕 익선관
  • 제작연도: 20세기 초
  • 권리: 국립고궁박물관
  • 재료: 의상

추천

Google 번역
찾아보기
주변
프로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