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 중

영친왕 홍룡포(英親王紅龍袍)

20세기 초

국립고궁박물관

국립고궁박물관

이 곤룡포는 일본에 거주하던 영친왕(英親王)이 1922년 귀국하여 순종을 배알할 때 입었던 곤룡포이다. 곤룡포는 조선의 왕과 왕위계승자, 대한제국 황제와 황위계승자가 평상시 집무를 볼 때 입는 옷이다. 겉의 단령과 안의 직령이 겹으로 구성되어 있는데, 단령은 홍색 운보문사(雲寶紋紗)이며 직령은 남색 운보문사로 하였고 동정은 짙은 옥색의 숙고사(熟庫紗)를 사용하였다. 가슴과 등, 양어깨에 금사로 수놓은 오조룡보(五爪龍補)가 달려있다.

간략히 보기자세히 알아보기

세부정보

  • 제목: 영친왕 홍룡포(英親王紅龍袍)
  • 제작연도: 20세기 초
  • 권리: 국립고궁박물관
  • 재료: 의상

추천

Google 번역
찾아보기
주변
프로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