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 중

원릉군원균선무공신교서 原陵君元均宣武功臣敎書

작자미상조선 1604년

경기도박물관

경기도박물관

조선 중기의 무신 원균(元均)에게 내린 교서(敎書)이다. 선무공신은 임진왜란 때 무공을 세웠거나 명나라에 사신으로 가서 원병을 청하였는데 공을 세운 사람에게 준 공신호로 임진왜란이 끝나자 난중에 각 방면에서 공을 세운 문ㆍ무 관원에 대한 포상이 이루어졌다. 모두 18명을 3등으로 구분했는데, 원균은 이순신(李舜臣)ㆍ권율(權慄)과 함께 1등으로 책록되었다. 교서를 보면 1등에게는 본인과 부모 처자에게 3계급 올려주고, 자식이 없을 때는 조카나 사위에게 2계를 올려 주며 적장자(嫡長子)가 이를 세습하여 그 녹(祿)을 잃지 않게 했다. 또한 노비 13구(口), 전지(田地) 150결, 은자(銀子) 10냥(兩), 비단 1필, 내구마(內廐馬) 1필을 하사하도록 하는 특전이 주어졌다.

간략히 보기자세히 알아보기

세부정보

  • 제목: 원릉군원균선무공신교서 原陵君元均宣武功臣敎書
  • 제작자: 작자미상
  • 날짜: 조선 1604년
  • 출처: 경기도박물관
  • 작품유형: 고문서

추천

Google 번역
찾아보기
주변
프로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