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 중

은제잔(銀製盞)

대한제국

국립고궁박물관

국립고궁박물관

달걀처럼 속이 깊고 바닥이 둥근 은잔으로 표면에 대한제국의 황실문장인 오얏꽃을 선각하였다. 대한제국 황실은 1908년 한성미술품제작소를 설립하였으며 이는 일제강점기에 이왕직미술품제작소로 개칭되었다. 대한제국기에는 금속공예 분야에 제작활동이 집중되어 오얏꽃이 새겨진 다양한 황실 공예품을 제작하였다.

간략히 보기자세히 알아보기

세부정보

  • 제목: 은제잔(銀製盞)
  • 제작연도: 대한제국
  • 권리: 국립고궁박물관
  • 재료: 금속공예

추천

Google 번역
찾아보기
주변
프로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