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 중

임금이 내린 규장각 근무 지침을 적은 주련

조선

국립고궁박물관

국립고궁박물관

규장각 기둥에 걸었던 주련(柱聯)이다. 주련은 기둥이나 벽에 장식으로 써서 붙이는 글귀이다. 이 주련에는 규장각에서 근무하는 신료들이 지켜야 할 임금의 지침이 적혀 있다. 모든 규장각 신료는 근무 중에 공사(公事)가 아니면 자리를 비울 수 없다[수교 범각신재직비공사무득하청(受敎 凡閣臣在直非公事毋得下廳)]고 새겼다.

간략히 보기자세히 알아보기

세부정보

  • 제목: 임금이 내린 규장각 근무 지침을 적은 주련
  • 제작연도: 조선
  • 권리: 국립고궁박물관
  • 재료: 현판

추천

Google 번역
찾아보기
주변
프로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