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 중

장생도

19세기 말~20세기 초

국립고궁박물관

국립고궁박물관

정방형에 가까운 대형 화면에 불로장생을 상징하는 소재들을 조합하여 구성한 그림이다. 그림을 네 부분으로 나누어 그린 후 서로 연결하여 완성하였다. 해 · 구름 · 산 · 물 · 소나무 · 거북 · 사슴 · 학 · 불로초 등 전형적인 십장생도의 소재들이 등장하고 있지만, 화면 구성 방식은 여러 가지 소재들을 조화로우면서도 변화감 있게 배치한 일반적인 십장생도병풍과 큰 차이를 보인다. 화면 뒤쪽에 따로따로 떨어진 산봉우리들이 둘러 서 있고 그 앞에 두 그루 소나무와 두 마리 사슴이 서로 대칭을 이루도록 배치되었으며, 화면 양쪽 끝의 폭포도 거의 대칭을 이루고 있다. 화면 하단부에는 물결이 넘실거리는 수면이 넓게 배치되고 물 위에는 거북이 표현되어 있다. 전체적으로 정면성과 좌우 대칭이 강조된 단순한 구도로 이루어져 있음을 확인할 수 있다. 현재 액자로 표장되어 있다.

간략히 보기자세히 알아보기

세부정보

  • 제목: 장생도
  • 제작연도: 19세기 말~20세기 초
  • 권리: 국립고궁박물관
  • 재료: 회화

추천

Google 번역
찾아보기
주변
프로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