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 중

정응두 철릭

미상

단국대학교 석주선기념박물관

단국대학교 석주선기념박물관

철릭은 조선 중기까지 남자들의 평상복 또는 백관의 융복(戎服)으로 입었던 옷이다. 조선 중기에 1품 벼슬을 지낸 정응두(丁應斗2)가 입었던 옷이다. 구름과 보배 무늬 비단[雲寶紋緞]으로 만든 홑옷으로, 상의(上衣)와 주름 잡은 치마형 하의(下衣)가 연결된 것이 특징이며 활을 쏘기에 편리하도록 소매를 탈착식으로 만들었다.

간략히 보기자세히 알아보기

세부정보

  • 제목: 정응두 철릭
  • 제작자: 미상
  • 제작연도: 1508/1572
  • 크기: w204 x h122 cm
  • 작품유형:
  • 권리: 단국대학교 석주선기념박물관, 단국대학교 석주선기념박물관
  • 재료:

추가 항목

추천

Google 번역
찾아보기
주변
프로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