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 중

죽석도병풍

김규진(金圭鎭, 1868-1933)1914년

국립고궁박물관

국립고궁박물관

각 폭마다 다른 구도를 사용하여 여러 가지 모양의 대나무를 표현하였다. 김규진은 특히 많은 수의 묵죽화를 그린 것으로 유명하며, 대죽(大竹)·신죽(新竹)·우죽(雨竹)·풍죽(風竹)·노죽(露竹)·설죽(雪竹) 등 다양한 소재의 묵죽을 그려 자신만의 작품세계를 확립하였다. 그 중 제5폭에서는 바위 사이로 흐르는 시내를 묘사하고 대나무를 살짝 드러냈으며, 제8폭에서는 절벽 아래쪽으로 둥글게 휘어져 내려온 대나무 가지 끝에 달이 걸려 있는 듯한 모습으로 표현하는 등 다양하고 변화감 있는 화면을 만들어냈다. 각 폭의 화면마다 ‘김규진인(金圭鎭印)’ 백문방인(白文方印) 1과, ‘해강(海岡)’ 주문방인(朱文方印) 1과가 날인되었다.

간략히 보기자세히 알아보기

세부정보

  • 제목: 죽석도병풍
  • 제작자: 김규진(金圭鎭, 1868-1933)
  • 제작연도: 1914년
  • 권리: 국립고궁박물관
  • 재료: 회화

추천

Google 번역
찾아보기
주변
프로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