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 중

진고(晉鼓)

조선

국립고궁박물관

국립고궁박물관

국악기 중 가장 큰 북이다. 북을 나무틀 위에 올려 놓고 나무 막대 끝에 천을 감아 만든 채를 사용하여 서서 친다. 고려 1116년(예종 11)에 중국 송나라로부터 전해졌다. 조선시대에는 종묘제례악에 사용하였다.

간략히 보기자세히 알아보기

세부정보

  • 제목: 진고(晉鼓)
  • 제작연도: 조선
  • 권리: 국립고궁박물관
  • 재료: 악기

추천

Google 번역
찾아보기
주변
프로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