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 중

착색란도 着色蘭圖

소호 김응원 小湖 金應元 (1855-1921)Early 20th century

이화여자대학교박물관

이화여자대학교박물관

묵란화墨蘭畵에 뛰어났던 김응원이 수묵이 아닌 채색으로 그린 보기 드문 작품이다. 청록색의 난초잎과 붉은 꽃이 수묵의 바위와 조화를 이루며 고고한 기품을 드러내고 있다. 제화시題畵詩를 통해 맑은 선비의 기상을 형상화하고 있음을 짐작할 수 있다.

傍石疎花秀 臨風細葉長
靈均淸夢遠 遺佩滿沅湘
小湖金應元

돌 옆이라 성긴 꽃이 빼어나고 바람 맞으니
가는 잎이 더욱 기네
영균(굴원)의 맑은 꿈은 아스라한데
남긴 자취 원상(소상강)에 가득하네
소호 김응원

간략히 보기자세히 알아보기

세부정보

  • 제목: 착색란도 着色蘭圖
  • 제작자: 소호 김응원 小湖 金應元 (1855-1921)
  • 제작연도: Early 20th century
  • 크기: 132 × 42.5 cm
  • 작품유형: 서화書畫
  • 재료: 비단에 수묵담채

추천

Google 번역
찾아보기
주변
프로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