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 중

천상열차분야지도 각석(天象列次分野之圖刻石)

조선

국립고궁박물관

국립고궁박물관

돌에 새긴 천문도이다. 이 각석은 태조 이성계의 즉위 후 조선의 개국이 하늘의 뜻에 의한 것임을 밝히고, 천명을 경건하게 받들겠다는 의지를 대내외적으로 알리기 위해 만들어졌다. 태조의 명으로 서운관(書雲觀)의 천문학자들이 오래 전에 평양성에서 사라진 ‘천문도석각(天文圖石刻)’의 탁본을 기초로 새로이 당대 하늘의 별자리 위치를 측정한 내용을 반영하여 1395년에 완성하였다.

간략히 보기자세히 알아보기

세부정보

  • 제목: 천상열차분야지도 각석(天象列次分野之圖刻石)
  • 제작연도: 조선
  • 권리: 국립고궁박물관
  • 재료: 과학기기

추천

Google 번역
찾아보기
주변
프로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