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 중

편종(編鐘)

조선

국립고궁박물관

국립고궁박물관

16개의 종을 한 단에 8개씩 두 단의 특에 매달아 놓은 악기이다. 뿔망치[각퇴(角槌)]로 종의 아랫부분 정면의 둥근 부위를 쳐서 소리를 낸다. 고려 1116년(예종 11)에 중국 송나라로부터 전해졌다. 조선시대에 각종 제례와 연례에 두루 사용되었다.

간략히 보기자세히 알아보기

세부정보

  • 제목: 편종(編鐘)
  • 제작연도: 조선
  • 권리: 국립고궁박물관
  • 재료: 악기

추천

Google 번역
찾아보기
주변
프로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