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 중

화각밀대

20세기 초

국립고궁박물관

국립고궁박물관

화각기법으로 꽃과 새 문양을 장식한 밀대이다. 화각기법은 쇠뿔을 뒤가 비칠 정도로 얇게 펴고 뒷면에 화려한 색으로 무늬를 그린 것을 나무 표면에 붙여서 장식하는 기법이다. 밀대는 옷감을 누빌 때 천의 안팎이 밀리지 않고 편편하도록 고정시키는 둥근 막대 모양의 보조도구이다.

간략히 보기자세히 알아보기

세부정보

  • 제목: 화각밀대
  • 제작연도: 20세기 초
  • 권리: 국립고궁박물관
  • 재료: 가구

추천

Google 번역
찾아보기
주변
프로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