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 중

화문자미사 전복

20세기 초

국립고궁박물관

국립고궁박물관

남색의 자미사로 지은 홑 전복이며 쾌자라고도 한다. 소매와 섶이 없고 옷자락의 옆과 뒤가 트여 있는 옷이다. 양 어깨, 고대, 뒷고대중심점, 양 겨드랑이, 무의 트임 윗부분, 그리고 뒤트임 윗부분에 각각 1개씩 총 10개의 홍색 박쥐매듭을 달았다. 2개의 밀화 단추로 여미게 했다. 전복을 착용할 때에는 전대를 띠고 복건을 쓴다.

간략히 보기자세히 알아보기

세부정보

  • 제목: 화문자미사 전복
  • 제작연도: 20세기 초
  • 권리: 국립고궁박물관
  • 재료: 의상

추천

Google 번역
찾아보기
주변
프로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