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 중

화접도 병풍

남계우Korea, Joseon Dynasty(1811-1888)

숙명여자대학교박물관

숙명여자대학교박물관

남계우(1811~1888)는 정3품 도정을 지낸 사대부 출신으로, 화원 화가들이 주로 사용하는 공필 채색법으로 과 나비를 잘그려 '남나비'란 별명까지 얻은 특이한 문인화가이다. 각 화면 하단의 괴석풍 바위들 사이로 화려하게 핀 여러 종류의 꽃을 향해 날아드는 호랑나비 떼를 그린 것으로, 그의 호접 화풍의 특징이 잘 드러나 있다. 마지막 화폭에 '노부'란 관서를 사용한 것으로 보아 만년작으로 짐작되는데, 정밀묘사를 연상시킬 만큼 정교하게 나비들의 생동하는 모습을 그려 낸 솜씨가 감탄스럽다. 조선말기의 대표적인 신감각주의 문인화가인 홍세섭, 김수철과 함께 평가해도 좋을 정도의 경지를 보여준다.

간략히 보기자세히 알아보기

세부정보

  • 제목: 화접도 병풍
  • 제작자: 남계우
  • 제작연도: Korea, Joseon Dynasty(1811-1888)
  • 크기: w356 x h102 ㎝
  • 작품유형: 회화
  • 권리: 숙명여자대학교박물관
  • 재료: 비단에 채색

추천

Google 번역
찾아보기
주변
프로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