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 중

화훼도병풍(花卉圖屛風)

19세기 말~20세기초

국립고궁박물관

국립고궁박물관

바위가 있고 계곡물이 흐르는 야외에서 피어난 매화와 모란 등의 을 소재로 한 그림이다. 각 폭마다 두 가지 이상 다른 종류의 꽃을 그렸으며, 나란히 연결된 두 폭씩 서로 마주보는 형태로 화면을 구성하였다. 바위와 토파의 표현에는 기본적으로 전통적인 청록화법을 적용하면서도 여러 가지 색채를 적절히 조합하여 입체감을 살렸다. 서로 대비를 이루는 선명한 빨강과 초록으로 꽃과 잎들을 표현하여 화면에 생기를 주었다.

간략히 보기자세히 알아보기

세부정보

  • 제목: 화훼도병풍(花卉圖屛風)
  • 제작연도: 19세기 말~20세기초
  • 권리: 국립고궁박물관
  • 재료: 회화

추천

Google 번역
찾아보기
주변
프로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