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술이란 무엇인가

별이 빛나는 밤의 몽환적인 분위기가 좋다.
부드러운 선의 느낌과 사람과 사자의 모습이 독특한 분위기를 준다.
건물의 구도와 비내리는 모습을 잘 표현한 것 같다. 부드럽고 둥근 선이 따뜻한 느낌을 주기도 하는 듯하다.
별빛이 강물에 비치는 모습이 인상적이다.
꽃밭에 누워있는 사람의 수염과 꽃이 조화되고 심취한 듯한 표정이 인상적이다. 따뜻한 분위기가 좋다.
색채가 아름답다. 여인이 누워있는데 밑에 사람들이 기도하는 듯한 모습이 독특하다.
햇살이 비치는 모습이 아름답다. 평화로운 분위기다.
깔끔하고 일러스트 그림같으며 세련된 느낌도 있다.
색감이 차분하면서도 화려하다. 여자의 도도한 표정이 매력적이다.
비너스가 탄생하는 순간을 아름다우면서도 역동적으로 표현한 것 같다.
발랄하고 화사한 색채가 싱그럽다.
밝은 꽃들의 색이 검은 배경과 대조되어 부각된다.
마치 헤비메탈처럼 활동적인 느낌이 난다.
평화로운 가정집 속 예쁜 아이들의 얼굴이 아름답다.
파스텔톤으로 표현된 여인의 얼굴이 사랑스럽게 느껴진다.
파티의 활기참과 젊은이들의 들뜸이 즐겁게 조화되어 있다.
강의 광활한 고요함과 어두운 나무숲이 이루는 분위기가 묘하다.
엄마의 모정이 느껴진다
꽃병이 이국적이다.
이 그림이 시간의 흐름을 나타낸다는 것을 알고 난 이후 이 작품이 새롭게 보인다.
인물과 풍경의 조화가 좋다.
인체의 적나라한 노출이 신선하다.
여인의 나체가 아름답게 표현되었다.
꽃을 의미하는 Flora가 제목인데 작품의 전반적인 분위기가 어두워서 조금 의문이 들었다.
무도회의 신나고 활기찬 느낌이 기분좋다.
바쁘면서도 한가로운 느낌을 준다.
천사의 구체적인 모습이 신비롭다.
여인의 풍채가 인상적이다
작게 느껴지는 집이 귀엽다.
화사한 정원에 내가 직접 서 있는 기분이다.
절규하는 모습이 내 머릿속을 파고든다.
동화같다.
색깔이 알록달록한 게 특이하다.
사실적이면서 인물의 특징을 잘 잡아낸 것 같다.
옆모습이 절도있다.
나무의 어두운 그림자가 저 건너편의 하얀 구름과 함께 있으니 안락하게 느껴진다
정물의 특징을 개략적으로 잘 잡아낸 것 같다.
강가와 나무의 풍경이 인상적으로 다가온다.
꽃의 야무진 색상이 눈부시다.
무도회의 떠들썩함과 들뜬 분위기가 그대로 전해져오는듯 하다.
낭만적인 풍경이 좋다.
살랑살랑한 바람이 내게로 불어오는 것만 같다.
여유로운 해변가의 풍경이 시원한 느낌을 준다.
한적한 시골 마을, 그 앞을 유유히 흐르는 강.
세밀하고 구체적인 건물의 묘사와 밝은 햇빛의 조화가 좋다.
화창한 숲속에서 나른히 취미를 즐기는 여인들의 삶이 부럽다.
절벽에서 보는 바닷가의 풍경, 마음속까지 확 트인다.
여인의 모습이 마치 흰 우유를 연상시킨다.
무슨 생각을 하고 있는걸까?
신화 속 한 장면이 실감나게 와닿는다.
광활한 바다!
농부의 턱수염이 풍성하다.
교외지역의 풍경과 농부가 잘 어울린다.
제목 그대로 6월의 아침이 여유롭고 산뜻하다.
Venus의 몸매가 매혹적이다.
어수선한 느낌을 준다.
우아한 자태가 고혹적이다.
아기를 감싸안은 여인의 모습에서 자못 신성함이 느껴진다.
남자와 여자의 시선처리가 인상깊다.
눈 속을 뛰는 사슴이 역동적이다.
단정함이 인상깊다.
바벨탑의 웅장함이 대단하다.
나무와 그림자, 하늘로 비춰지는 시간적 배경이 고풍스럽기까지 하다.
화사한 햇살과 화창한 하늘, 산책하기 좋은 날씨다.
잔잔하면서도 힘있는 강과 희망적인 햇살이 어우러져서 내 기분까지 업된다.
귀여운 아기들과 그들을 보는 사랑스러운 시선.
표정이 왜 이럴까?
왈츠곡이 흐르는 듯 세련된 문양의 커피세트.
따뜻한 노을이 감싸안는듯한 풍경이 매우 부드럽다.
도시의 넓은 장광이 보인다.
여백의 미, 절제의 미
드넓게 보이는 언덕이 흥미롭다.
내가 마치 이 곳에 직접 서 있는 듯하다.
구도의 묘사가 인상깊다.
첨단적인 느낌과 전통적인 문양의 조화.
절규로만 알고 있던 뭉크의 작품이라니 흥미롭다.
산 너머의 풍경과 화가, 모델의 평화로운 구도가 기분 좋다.
입체적으로 재구성된 유리컵이 재밌다.
깔끔한 구성과 시원한 색감이 일품이다.
무릉도원이 따로 없다.
시골의 평화로운 장면이 좋다.
소녀의 약간 기운없어 보이는 표정이 아름답다.
별이 빛나는 밤은 낭만 그 자체다.
신화의 신비로운 재해석
테임즈강을 그림으로나마 여행할 수 있어서 다행이다.
자연은 가장 위대한 예술가라는 생각이 들었다.
왠지 모르게 웃음이 지어진다.
호기심많은 소녀들의 뒷모습이 앙증맞다.
자연의 위압감과 인간의 나약함의 극명한 대조가 보여진다.
낙엽과 푸른색의 조화가 매우 좋다.
색깔의 구성이 밝고 경쾌하다.
구체적인 묘사가 있으면서도 앤티크한 느낌도 주어서 좋다.
저 커플은 무슨 대화를 하고 있을까?
자연은 역동한다.
달빛에 비치는 강만큼 마음을 울렁이게 하는 것은 없을 것이다.
눈보라가 신비로움과 두려움을 동시에 준다.
화가의 자신감있는 표정에서 장인정신이 느껴지는 듯하다.
굴러가는 사과가 재밌다.
강과 건물, 맑은 하늘이 세련되게 조화되어 있다.
새하얀 눈과 즐거움이 가득한 사람들 속에서 음악이 들려오는 듯하다.
Translate with Google
Home
Explore
Nearby
Profi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