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Wrapping Cloth for Jewelry of the Consort of Imperial Prince Yeong

Early 20th century

National Palace Museum of Korea

National Palace Museum of Korea
Seoul, South Korea

영친왕비의 장신구는 비단으로 만든 보자기로 싸서 상자에 넣어 보관하였는데 이러한 보자기를 패물보라 한다. 겉감은 원수문(圓壽紋) 주위에 박쥐, 표주박과 꽃 등이 사이사이에 배치된 분홍색 문단(紋緞)으로 조선 말기에 많이 쓰이던 직물 가운데 하나이다. 안감은 국화 사이에 나비가 날고 있는 문양이 장식된 연두색 주(紬)이다. 끈은 겉감과 같은 종류의 남색 단(緞)을 사용하였으며 '십(十)'자형으로 박음질하여 고정하였다.

Details

  • Title: Wrapping Cloth for Jewelry of the Consort of Imperial Prince Yeong
  • Date Created: Early 20th century
  • Rights: National palace museum of Korea
  • Medium: Ornamental accessories

Get the app

Explore museums and play with Art Transfer, Pocket Galleries, Art Selfie, and more

Recommended

Google apps